길 위의 도자

린다 응우옌 로페즈 〈더 나은 곳(스툴)〉

〈더 나은 곳(스툴)〉, 2024.

도기, 색을 입힌 자기, 유약, 금 러스터, 그라우트(줄눈),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지원 제작, 광주 제작

작가는 자신의 뿌리를 ‘끊임없이 맞춰야 하는 틈이 많은 퍼즐’이라고 비유한다. 퍼즐을 맞추듯 작품의 각 요소들이 작가의 다중적인 정체성을 드러내고 있다. 작품의 유기적 형태는 베트남의 직물에서, 그리고 모자이크 패턴은 멕시코 문화에서 가져왔다. 이 공간에서 관람객은 자신의 정체성을 성찰하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.

린다 응우옌 로페즈 〈금빛 돌이 달린 미드나이트 허스키〉

〈금빛 돌이 달린 미드나이트 허스키〉, 2021.

에이미 리 샌포드 〈무한한 호, 문화전당로〉

〈무한한 호, 문화전당로〉, 2024.

세 오 〈자화상〉

〈자화상〉, 2023.

세 오 〈내면의 한(恨)〉

〈내면의 한(恨)〉, 2023.

세 오 〈정화〉

〈정화〉, 2023.

세 오 〈물양귀비〉

〈물양귀비〉, 2022.

세 오 〈옥빛 정원〉

〈옥빛 정원〉, 2024.

세오 〈경계성〉

〈경계성〉, 2023.

세 오 〈달항아리의 순환〉

〈달항아리의 순환〉, 2024.

세 오 〈정(情)원〉

〈정(情)원〉, 2024.

세 오 〈고요한 물〉

〈고요한 물〉, 2023.

세 오 〈금붕어 연못〉

〈금붕어 연못〉, 2023.

스티븐 영 리 〈안, 토끼처럼〉

〈안, 토끼처럼〉, 2023.

스티븐 영 리 〈밖, 호랑이처럼〉

〈밖, 호랑이처럼〉, 2023.

스티븐 영 리 〈독수리구름무늬 매병〉

〈독수리구름무늬 매병〉, 2024.

스티븐 영 리 〈마징가Z아프로디테A무늬 항아리〉

〈마징가Z아프로디테A무늬 항아리〉, 2024.

스티븐 영 리 〈모란무늬 매병〉

〈모란무늬 매병〉, 2024.

스티븐 영 리 〈용구름무늬 항아리〉

〈용구름무늬 항아리〉, 2024.

스티븐 영 리 〈불완전한 긍지〉

〈불완전한 긍지〉, 2024.

This site created by Studio Particle